[동정]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대주교 25일 착좌미사
[동정]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대주교 25일 착좌미사
  • 보도국
  • 승인 2012.06.24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대주교
서울대교구는 오는 25일 오후 2시 명동대성당에서 제14대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대주교의 착좌 미사를 봉헌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5월 10일 교황 베네딕도 16세에 의해 제14대 서울대교구장으로 임명된 염수정 대주교는 착좌미사를 시작으로 한국교회의 얼굴인 서울대교구를 이끌게 되며, 착좌 후 염수정 대주교는 오는 6월 29일 로마 성 베드로 대성전에서 교황 베네딕도 16세에게 '팔리움(Pallium)'을 받는다. 팔리움은 교황과 대주교가 제의 위 목과 어깨에 둘러 착용하는 좁은 고리 모양의 양털 띠로 '주교 임무의 충실성'과 교황 권위에 참여함을 상징하고, 교황청과 일치를 보여 주는 외적 표지다.

▲ 착좌미사 중 착좌식(着座式) 순서

- 전임교구장 인사
- 교령 청원 및 낭독
- 목장 전달
- 주교좌 착좌
- 착좌록 서명

▲ 착좌 미사 집전 :

- 오스발도 파딜랴 교황대사
- 전임 교구장인 정진석 추기경
- 한국교회주교단과 서울대교구 사제단이 공동 집전

▲ 착좌미사 참석자 :

- 최광식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 고흥길 특임장관
- 박인주 청와대 사회통합수석
- 기타 : 정부 관계자와 정당 대표, 타종교 대표, 각국 주한대사 등이 참석 예정.

서울대교구 문화홍보국장 허영엽 신부는 "서울대교구장은 평양교구장 서리를 겸하기 때문에 남북통일을 기원하며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미사를 봉헌하는 6월 25일을 착좌미사 날로 정했다"고 설명했다.

▲ 염수정 대주교 주요 이력 :

- 1943년 경기도 안성의 가톨릭 순교자 집안에서 태어남.
- 1970년 사제품을 받음
- 불광동·당산동성당에서 보좌신부로 사목
- 성신고교 교사로 재직
- 이태원·장위동ㆍ영등포성당에서 주임신부로 사목
- 가톨릭대 성신교정 사무처장
- 서울대교구 사무처장
- 서울대교구 15지구장 겸 목동성당 주임신부 사목
- 2002년 주교 서품
- 교구 총대리 주교로 교구장 도움
-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위원장
- 중서울지역 담당 교구장 대리·교구 매스컴위원회 위원장
- 김수환 추기경의 유지를 잇는 교구 공식사업인 옹기장학회와 (재)바보의 나눔 이사장 //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