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노스, 가톨릭여성연합회 사랑나눔 바자
리노스, 가톨릭여성연합회 사랑나눔 바자
  • 김성훈 기자
  • 승인 2015.03.2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째 기부 참여로 나눔의 미덕 실천

리노스(대표이사 노학영)는 22일 명동성당에서 열린 “가톨릭여성연합회 사랑나눔 바자”에 약 4,000만원 상당의 키플링 백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사랑나눔 바자”는 서울대교구 가톨릭여성연합회의 주최로 지난 2006년부터 10년간 이어져오고 있으며, 리노스는 지난해에 이어 4년째 나눔의 미덕을 실천하고 있다.

이 날 행사에는 리노스가 기부한 키플링 백 이외에도 제일모직, 두산, LG패션, 삼양사 등의 기업에서 기증한 다양한 품목들이 판매되었으며, 행사 수익금은 다문화가정 및 미혼모 시설의 후원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리노스 노학영 대표이사는 “기업의 의무는 끊임없는 경쟁력 강화를 통한 이익창출로 사회에 나눔의 미덕을 실천하며 함께 성장하는 것” 이라며 “키플링 백 기부를 통해 고객의 가치창조에 이바지하고, 다문화가정 및 소년∙소녀가장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키플링은 ‘One Sweet Day!’라는 슬로건을 걸고 일상 생활 속 달콤함을 전한다는 감각적인 브랜드 이미지와 제품으로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