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0.08.23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순이 만든 예술
새순이 만든 예술

농촌의 아침은 상쾌하다. 안개가 자욱한 시골길을 걷다보면 가시박덩쿨, 칡의 새순이 만든 생존의 풍경이 아름다운 예술작품으로 다가온다.

아무 지탱체가 없는데도 새순들 간에 서로 공존하며서 하늘로 뻗어 올라간다.

새벽 6시부터 한 시간 가량 문막 섬강변 자전거도로를 거닐며 찍어 보았다.

카메라 - 니콘 콤팩트카메라 P1000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새순이 만든 예술작품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