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3분기 성장률 플러스 전망, 성장 폭 전후 최대
미국 3분기 성장률 플러스 전망, 성장 폭 전후 최대
  • 외신팀
  • 승인 2020.10.29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플러스 경제는 트럼프에 호재, 단 유럽 등 2차 유행 등 불안요인 여전
전후 최악의 침체였던 지난 2분기(4~6월기)의 반동도 있어, 성장 폭은 비교 가능한 1947년 이후에 최대가 될 공산이 크다는 것이다.
전후 최악의 침체였던 지난 2분기(4~6월기)의 반동도 있어, 성장 폭은 비교 가능한 1947년 이후에 최대가 될 공산이 크다는 것이다.

미국 상무부는 29(현지시간) 20203분기(7~9월기)의 실질 국내총생산(GDP, 계절 조정이 끝난) 속보치를 발표한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유행으로 제한됐던 경제활동 재개에 따라 3분기 만에 플러스 성장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고 교도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전후 최악의 침체였던 지난 2분기(4~6월기)의 반동도 있어, 성장 폭은 비교 가능한 1947년 이후에 최대가 될 공산이 크다는 것이다.

경제 회복은 대선 지지율에서 열세에 몰리는 트럼프 대통령에게는 좋은 재료가 될 수 있다.

단지, 신종 코로나와의 전쟁에서 강력함을 되찾으려면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또 미국과 유럽에서 감염 재확대가 심각화 되고 있어 4분기 등의 미래에 불안은 뿌리 깊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