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검찰총장 사상 초유 직무정지
윤석열 검찰총장 사상 초유 직무정지
  • 최창규 기자
  • 승인 2020.11.24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미애 “심각하고 중대한 비위 혐의 다수 확인”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24일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징계 청구 및 직무정지를 명령했다.

추 장관은 “그간 법무부는 총장에 대한 여러 비위 혐의에 대해 직접 감찰을 진행했고, 그 결과 총장의 심각하고 중대한 비위 혐의를 다수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윤 총장과 언론사 사주와의 부적절한 접촉 사실, 조국 전 장관 사건 등 주요 재판부에 대한 불법 사찰 사실, 채널A 사건 및 한명숙 사건 관련 측근을 비호하기 위한 감찰 및 수사 방해 언론과의 감찰 관련 정보 거래 사실, 총장 조사 관련 협조 의무 위반 및 감찰 방해 사실, 정치적 중립에 관한 총장으로서 위엄과 신망 손상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추 장관은 “검찰 사무에 관한 최고감독자인 장관으로서 총장의 직무 수행이 더이상 용납될 수 없다고 판단해 오늘 징계 청구하고 직무집행정지 명령했다”고 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