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런 “중국, 끔찍한 인권 침해 자행”
옐런 “중국, 끔찍한 인권 침해 자행”
  • 최성민 기자
  • 승인 2021.01.20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기 美 재무장관 지명…“지적 재산권 침해 엄중 재응”
옐런 미 차기 재무장관.
옐런 미 차기 재무장관.

미국 차기 재무장관으로 지명된 옐런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전 의장이 19일(현지 시각) 상원 재정위원회 청문회에서 “중국은 끔찍한 인권침해를 저지르고 있다”고 말했다고 산케이신문이 20일 보도했다.

엘런 전 의장은 신장위구르 자치구에서의 억압 행위 등을 예를 들어 중국을 비판하며 중국의 불공정 무역 등에 대항하기 위해 "모든 수단을 쓸 용의가 있다"고 강조했다.

또 중국에 의한 지적 재산권 침해나 기술 이전 강요 등에 “적극적으로 대항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해 동맹국과 제휴해 대처할 방침임을 밝혔다.

옐런 전 의장은 또 환율정책에 대해 "무역을 유리하게 하기 위해 인위적으로 환율을 조작하려는 시도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Tag
#옐런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