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문화재단, 지역 문화시설 운영 재개
포항문화재단, 지역 문화시설 운영 재개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1.01.21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및 방역조치 조정으로 제한적 운영
문화예술회관, 대잠홀 등 문화공간 6곳 재개관

지난 18일부터 포항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문화공간 6곳이 운영을 재개한다.

포항시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과 함께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조치 사항을 조정함에 따라 관내 문화시설을 운영 재개하기로 했다.

단, 방역수칙(마스크 및 손소독제 필수 사용)을 철저히 준수하고 각 시설 최대 이용인원의 30%만 입장을 허용하는 등 제한적으로 운영된다.

이번에 재개관하는 문화시설은 문화예술회관 및 대잠홀(1월 18일부터), 중앙아트홀(1월 19일부터), 아르코공연연습센터와 구룡포생활문화센터(1월 20일부터), 연오랑 세오녀테마공원 귀비고(1월 21일부터) 총 6곳이다.

포항문화재단 관계자는 “문화시설이 재개관함에 따라 코로나로 우울했던, 시민들이 문화활동을 통해 생활의 활력을 얻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을 기획 및 추진하여 시민들과 함께 코로나블루 극복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