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안정적 토토미 생산 위한 병해충 방제약제 지원
원주시, 안정적 토토미 생산 위한 병해충 방제약제 지원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4.07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백은이)는 원주쌀 토토미의 품질 향상 및 농약 오남용 방지와 안정적인 쌀 생산을 위해 농협중앙회 원주시지부와 함께 병해충 방제약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벼 물바구미와 도열병을 동시에 방제하는 초기 방제약제, 드론을 사용해 병과 해충을 방제하는 중기 방제약제, 돌발 병해충 후기 방제약제를 각 지역농협에서 구입하면 구입금액의 50%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원주시에 거주하고, 원주시 및 인근 지역에서 벼를 1,000㎡ 이상 경작하는 농업인이다.

벼 물바구미와 도열병을 동시에 방제하는 약제는 보통 모내기 당일 육묘상자에 바로 처리해 사용하며, 드론을 이용한 살균·살충제 처리는 7∼8월에 항공방제 전문약제로 2회 정도 실시하게 된다.

돌발 병해충 발생 시 가까운 농업인상담소나 농업기술과에 신고하면 담당자 확인 후 방제명령을 내리고, 농업인이 농협에서 적용약제를 구입해 방제하면 농협을 통해 지원금을 지급하게 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